특집 기사

몽골의 도시화와 자조주택 – 2

커버 사진 : 몽골의 주택가 풍경. 필지를 둘러싼 담장 안으로 전통가옥인 게르, 가족들이 살면서 꾸준히 공사중인 집, 재래식 화장실, 그리고 한켠에 쌓아둔 건설자재들을 볼 수 있습니다. (사진: 김호정) 이 전 글에서는 개발도상국의 주택문제와 관련하여 슬럼, 자조주택(self-help housing), 그리고 도시 성장의 ...
Read More

청국장에 유산균이 많다고? 유산균이 웃겠다

(이미지 출처 : 위키피디아 인도네시아어) 오래 전 부터 청국장이 건강식품으로 각광받기 시작했다. 혈전을 막아주고 혈압을 낮춰준다는 그럴듯한 문구가 소비자를 유혹했다. 말린 뒤 가루를 내거나 환으로 만들어 비싼 값에 팔고 있다. 문제는 그 효과가 크게 기대할 것이 못 된다는 게 필자의 ...
Read More

포항, 네덜란드, 캠브리지, 그리고 비엔나

tSL은 최근 IMBA (Institute of Molecular Biotechnology of Austria)의 그룹 리더 (PI, Principle Investigator)로 자리를 잡은 구본경 박사를 만났습니다. 구 박사는 포항공대에서 학부와 석박사 과정을 마친 후 네덜란드의 휴브렉트 연구소 (Hubrecht Institute)로 자리를 옮겨 줄기세포 연구의 세계적 대가, 한스 클레버스 ...
Read More

동의보감에 있다하면 만사형통인가?

(커버 이미지 : 동의 보감, 원본보기) (편집자 주) tSL에서는 부산대학교 미생물학과의 이태호 명예 교수님을 모시고 식품의 오해와 진실 밝히기를 시작합니다. 이태호 교수님은 그동안 다양한 매체를 통해 식품에 대한 잘못된 상식과 비과학을 타파해 오는데 큰 노력을 기울여 오셨습니다. 앞으로 저희 tSL의 ...
Read More

몽골의 도시화와 자조주택 – 1

커버사진 : http://www.viajarmongolia.com 이 전 글에서는 개발도상국의 주택문제와 관련하여 슬럼, 점진주택(self-help housing), 그리고 도시 성장의 매커니즘을 살펴보았습니다. 혹시 아직 안 읽으신 독자께서는 아래의 링크를 통해 읽어보셔도 좋겠습니다. - 1편 개발 도상국 주택과 슬럼의 이해 - 2편 개발 도상국 사람들의 집짓기 - ...
Read More

과학과 종교의 접점 – 서울대 우종학 교수 인터뷰 2

the Science Life는 국내에서 과학과 종교의 접점에 대해서 가장 많은 활동을 하고 계신 서울대학교 우종학 교수를 만나 인터뷰를 진행하였습니다. 지난 기사에서는 주로 자유 의지, 과학의 확증 편향 등에 대해서 이야기 하였고, 이번 기사에서는 삶과 종교, 그리고 과학자에게 있어서 종교란 어떤 ...
Read More

과학과 종교의 접점 – 서울대 우종학 교수 인터뷰 1

 (photo : the Science Life) 과학자들은 일반인에 비해 종교를 받아들이는 다소 비율이 낮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상당수의 과학자들은 종교를 가지고 있습니다. 아래 자료에 따르면 여전히 과학자 세 명 중 한명은 신의 존재를 믿고 있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이들은 과학과 종교간의 괴리를 어떤 ...
Read More

M1

망원경/렌즈 : Takahashi MT-160 with MPCC 카메라 : Olympus E-PL5 (filter modified) 마운트 : Skywatcher nEQ6pro 필터 : Solmak UV/IR cut filter 노출정보 : ISO 2000 3m x 12 촬영장소 : 의성 달빛공원 촬영일시 : 20161229 자작 비축가이더, ASI 120MM-S ...
Read More

선진국과 개도국 도시 개발의 차이

커버이미지 출처: cosmolearning.org 지난 글들에서는 개발도상국의 도시화와 슬럼의 형성, 그리고 개별 집들은 어떻게 지어지는지를 살펴보았습니다. 오늘은 초점을 마을로 옮겨서, 왜 개인들의 집을 짓는 노력이 슬럼으로 귀결되는지 살펴보려 합니다.  문제를 인식 한 후에는, 개선을 위한 어떤 노력들이 있는지에 대해서도 살펴보겠습니다. 선진국형 ...
Read More

아인슈타인에게서 배우는 악플 대응 방법

아인슈타인이 타계한지 60년도 넘었습니다만 과학계는 아직도 시대를 뛰어 넘는 그의 선견지명으로 놀라고 있습니다. 중력파의 존재를 그가 처음으로 제안한 것은 1916년에 발표한 일반 상대성 이론 논문에서였는데 그로부터 무려 100여년이 지난 2017년 중력파가 실제로 검출되어 세계를 놀라게 하고 있습니다. 인류 역사에 천재가 ...
Read More